연합뉴스

서울신문 포토뉴스

스포츠

1/2

연아가 그랬듯…차준환 “메달보다 클린 연기”

‘남자 김연아’ 차준환(17·휘문고)은 성장기 소년이다. 공식 석상에 모습을 드러날 때마다 조금씩 키가 커진 모습으로 나타나 취재진을 놀라게 한다. 지난해만 해도…