연합뉴스

서울신문 포토뉴스

스포츠>축구

‘1골 1도움’ 결승행 일등공신 페리시치

크로아티아가 월드컵 출전 사상 처음으로 결승에 오른 데는 공격수 이반 페리시치(29·인터 밀란)의 눈부신 활약 덕분이다.페리시치는 이번 월드컵에서 간판 공격수인…


서울신문 www.seoul.co.kr