연합뉴스

서울신문 포토뉴스

시사>사회

고은 시인, 단국대 석좌교수직서 물러나…“누 끼치기 싫

고은 시인이 수원시가 마련해 준 주거· 창작공간에서 퇴거하기로 한 데 이어 단국대학교 석좌교수직도 내놓은 것으로 확인됐다.20일 단국대에 …