연합뉴스

서울신문 포토뉴스

스타갤러리>류현진

2년 만에 151㎞로 3전4기… 류현진 어깨엔 기쁨보다

1회 ‘필살기’ 체인지업 피홈런이 옥에 티제구 어려움 탓 올해 구종 피안타율 급증 2019년 9월 이후 첫 151㎞ 속구 이면엔“못 고치면…